"소녀시대 멤버들과 SM엔터에 누 끼쳐 죄송"…MV 세트 표절 의혹, 감독이 직접 사과했다

이승록 기자 / 22-08-15 10:22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의 뮤직비디오 일부 세트가 특정 디자인을 표절했다는 의혹에 대해 감독이 직접 사과했다.

소녀시대 신곡 'FOREVER 1'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신희원 감독은 14일 SNS를 통해 "뮤직비디오 중 일부 세트 디자인 논란으로 소녀시대 멤버들과 SM엔터테인먼트에 누를 끼쳐 죄송한 마음"이라고 사과했다.

신 감독은 "이번 뮤직비디오를 의뢰 받고 기획, 연출은 물론 작은 소품 하나까지 관여한 상황에서, 허가 없이 디자인을 차용하게 되어 부끄럽고 죄송할 따름"이라고 인정했다.



그러면서 "15주년을 기념하는 퍼레이드 세트에 쓰일 숫자 관련 로고 디자인을 검색하며 여러 레퍼런스를 찾았고, 잘 어울리는 이미지를 발견한 후, 출처 확인 없이 세트 디자인에 차용하게 되었다"는 것이다.

그러더니 신 감독은 "금일 해당 디자인이 일본 디즈니씨의 15주년 기념 로고임을 확인했고, 철저한 조사나 확인 없이 세트 디자인을 진행한 부분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 전한다"고 고개 숙였다.

신 감독은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제작 전에 다각도로 더욱 철저하게 조사하고 체크하겠다"면서 "저희의 잘못으로 인해 폐를 끼치게 되어, 소녀시대 멤버들과 SM엔터테인먼트, 뮤직비디오를 즐겁게 봐주신 팬들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다.

[사진 = 'FOREVER 1' 뮤직비디오 캡처]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이규혁♥' 손담비, 새댁의 럭셔리 라이프 실패 "비와

'소유진♥' 백종원, 저것도 도전한다고?…"아직 하고픈

'태국 재벌♥' 신주아, 43kg 사모님도 똑같네 "

마마무 화사, 신곡 '일낼라' 개인 티저 공개…본투비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