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훌러덩'…전효성, 사고 날까 걱정되는 의

'브라만 입고…' DJ 소다, 광란의 리무진

첫방 '썸바디2', 얽히고설킨 썸…송재엽♥윤혜수←이우태 직진 '삼각 로맨스' [MD리뷰]

19-10-19 06:50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썸바디2'에서 윤혜수, 이우태, 송재엽이 삼각 로맨스를 형성하며 첫회부터 뜨겁게 달궜다.

18일 오후 방송된 Mnet '썸바디2' 첫 회에서는 '썸 STAY(썸 스테이)'에 모인 8인 남녀 댄서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전 호감도 1위 윤혜수는 이우태와 송재엽에게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특히 이우태는 윤혜수의 무대를 접한 뒤 "예상했는데 그것보다 훨씬 더 좋아진 거 같다. 정면으로 보니 웃을 때 너무 예쁘더라"라며 "송재엽에게 견제가 된다"라고 말했다.


이우태의 마음은 일편단심으로 윤혜수에게 향했다. '썸 뮤직' 또한 윤혜수에게 보낸 것. 로꼬의 '자꾸 생각나'를 선곡해 마음을 표현했다.

이우태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제가 생각했던 좋아하는 느낌, 얼굴이다"라고 윤혜수를 떠올리며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이어 "무대도 다른 사람 통틀어서 가장 기억에 남았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또 그는 윤혜수 앞자리에 착석한 것에 대해 "앞에 있으면 자연스럽게 건대도 하게 되니까, 바로 가서 瞞年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래서 이나영, 이나영 하나 봐'…후덜덜한 실물
▷ '82년생 장한나'가 '더 컨덕터'를 본다면
마이데일리 TOP NEWS

이희진, 간미연 부케 거절한 이유?…애잔

'너무 훌러덩'…전효성, 추워진 날씨에도 핫한 의상

마이데일리 HOT NEWS
1. 청순미 여배우, 수영복 입으니 반전…'헉'
2. 유퉁, 33세 연하와 사실혼 청산…8번째 이혼 '충격'
3. '故설리 남친' 사칭 BJ "연예인 악플에 징징댈거면…"
4. 톱여배우,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 '충격'
5. 서장훈, 이소라 좋아했다? 폭로→해명
마이데일리 PHOTO
'힐 신었는데도…' 전효성, 유난히 길
바리스타 된 써니, 커피향에 매료 '완
'이 눈빛 어쩔 거야'…정
'프듀' 출신 김민규,
'웃음 다 잃었네'…해체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