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첫방 '썸바디2', 얽히고설킨 썸…송재엽♥윤혜수←이우태 직진 '삼각 로맨스' [MD리뷰]

19-10-19 06:50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썸바디2'에서 윤혜수, 이우태, 송재엽이 삼각 로맨스를 형성하며 첫회부터 뜨겁게 달궜다.

18일 오후 방송된 Mnet '썸바디2' 첫 회에서는 '썸 STAY(썸 스테이)'에 모인 8인 남녀 댄서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전 호감도 1위 윤혜수는 이우태와 송재엽에게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특히 이우태는 윤혜수의 무대를 접한 뒤 "예상했는데 그것보다 훨씬 더 좋아진 거 같다. 정면으로 보니 웃을 때 너무 예쁘더라"라며 "송재엽에게 견제가 된다"라고 말했다.


이우태의 마음은 일편단심으로 윤혜수에게 향했다. '썸 뮤직' 또한 윤혜수에게 보낸 것. 로꼬의 '자꾸 생각나'를 선곡해 마음을 표현했다.

이우태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제가 생각했던 좋아하는 느낌, 얼굴이다"라고 윤혜수를 떠올리며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이어 "무대도 다른 사람 통틀어서 가장 기억에 남았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또 그는 윤혜수 앞자리에 착석한 것에 대해 "앞에 있으면 자연스럽게 건대도 하게 되니까, 바로 가서 瞞年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깡' 리믹스, '1일 多깡' 시대 열었다
▷ K패션몰 HAN컬렉션 2020 GRAND OPENING
마이데일리 TOP NEWS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트임·시스루·초미니…'백상' 여배우 매력 경쟁

마이데일리 HOT NEWS
1. 신아영 "프리 후 수익 역대급"…액수에 '깜짝'
2.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3. '하트시그널' 김강열, 폭행 전과 들통 '女 무자비하게
4. "조국이 여배우 후원했다" 폭로한 유튜버 결국…
5. 섹시 BJ, 필리핀서 성매매한 이유? '유명인 강요에 억지
마이데일리 PHOTO
'내가 안타머신'…두산 페르난데스, 흥
'KBO 복귀 의사 전달' 강정호, 굳
'포토존은 수줍어'…강하
'거울 좀 볼까?'…유현주
무결점 치어리더 미모…'아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