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닫기

김희선도 덱스 팬이었네…"실제로 만나뵙고 싶어" [밥이나 한잔해]

  • 0

사진 = tvN '밥이나 한잔해' 선공개 영상 캡처
사진 = tvN '밥이나 한잔해' 선공개 영상 캡처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배우 김희선이 덱스에 대한 호기심을 드러냈다.

16일 첫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밥이나 한잔해'(연출 진보미)'는 MC들이 한 동네에 방문해 그 지역에 거주하는 지인 및 셀럽들을 즉흥적으로 불러 동네 맛집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이후 게임을 통해 동네 주민들에게 한턱 쏘는 프로그램이다. 배우 김희선과 코미디언 이수근, 이은지, 그룹 더보이즈 영훈의 만남으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첫 번째로 선정된 번개 동네는 서울시 마포구다. 방송의 메카 상암동부터 문화예술의 중심 홍대, 망리단길까지 멋집과 맛집이 넘쳐흐르는 곳으로, 첫 방송에서는 방송가 사람들이 자주 찾는 마포구 숨겨진 맛집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MC들은 용기 내어 '밥 한잔' 하는 번개 모임을 본격 개시하고, 이에 4MC의 황금 인맥이 총출동하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더한다. 리치 언니 김희선보다 더 리치한 건물주 언니부터 동네 안테나로 정평 난 마포구 보안관, 세대별 톱 아이돌, 현장을 콘서트장으로 만든 고막 남친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인맥이 등판해 분위기를 후끈 달군다. 김희선이 '전남편'이라고 소개한 마포구 지인의 정체도 궁금증을 안긴다. 

그런가 하면 김희선은 마포 주민 이은지가 연락을 시도한 '마성의 매력남' 지인에 대해 덱스를 추측하며 "실제로 만나뵙고 싶다"라고 팬심을 드러내기도. 뿐만 아니라 비주얼 막내 영훈은 현재 타 음악 프로그램에서 함께 MC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대세 배우 이정하에게 연락한 것으로 알려져 그의 참석 여부도 관심을 모은다. 

tvN 동네 친구 번개 프로젝트 '밥이나 한잔해'는 오늘(16일) 목요일 저녁 8시 40분 첫 방송된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