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닫기

연예일반

빌리 "롤모델 소녀시대"

  • 0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미스틱스토리의 첫 걸그룹 빌리(Billlie)가 데뷔 첫 패션 화보에 도전했다.

빌리(시윤·츠키·수현·하람·문수아·하루나)는 최근 앳스타일(@star1) 12월호를 통해 공개되는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빌리는 'We Are Billlie!'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세련된 스타일링과 함께 여섯 가지 틴크러시 매력을 드러냈다.

빌리는 유니크한 헤어스타일과 의상을 소화하며 자신들만의 개성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빌리의 여유로운 표정과 포즈까지 선보이며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극대화했다.

이어 빌리는 인터뷰를 통해 데뷔 소감 및 앨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며 앞으로의 활약을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하람은 데뷔를 이룬 소감을 묻자 "모든 게 새롭고 즐겁다.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라고 밝혔다. 츠키는 "먼저 오래 기다려주신 팬분들께 감사하단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 아직도 실감이 안난다. 지금까지 노력해온 것들을 빨리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수현은 "감성 뮤지션이 대거 포진된 미스틱스토리에서 파워풀한 걸그룹을 선보여 의외였다"라는 질문에 "미스틱스토리에서 나오는 1호 걸그룹이라 그런지 많은 분들이 '노래를 잘하는 그룹인가'하고 예상하는 것 같다. 그런데 저희는 보컬뿐만 아니라 춤도 자신 있는 그룹이다. 멤버들 다 보컬과 퍼포먼스 둘 다 놓치고 싶지 않아서 연습 정말 열심히 했다. 앞으로 빌리가 보여드릴 파워풀한 무대들을 기대해 주셔도 좋다"라고 완성형 걸그룹의 면모를 드러냈다.

빌리는 데뷔 전부터 세계적인 댄스 크루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와 협업하는 등 다양한 퍼포먼스 영상으로 화제를 모으며 높은 조회수를 기록했다. 이에 대해 하루나는 "저도 이렇게 많은 관심을 받을 줄 몰랐다. 외국 팬분들 댓글이 진짜 많더라. 좋게 봐주셔서 감사하다"라고 글로벌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시윤은 첫 번째 미니앨범 ‘the Billage of perception : chapter one (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 챕터 원)’ 타이틀곡 ‘RING X RING (링 바이 링)’에 대해 "곡의 분위기는 몽환적인데, 퍼포먼스는 또 굉장히 힙하고 파워풀하다. 빌리의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앨범이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자신했다.

문수아는 "미스틱의 수장인 윤종신 대표님이 격려나 조언의 말씀도 해주시나"라는 물음에는 "늘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시고 좋은 말씀도 많이 해주셔서 저희는 아주 든든하다. 초심을 잃지 않아야 한다는 얘기를 항상 강조하셨다. 무대에 섰을 땐 아무 생각도 하지 않고 즐겨야 한다는 말씀도 해줬다. 윤종신 PD님께서 해주신 응원과 조원이 큰 힘이 되고 있다. 해주신 말씀들 잊지 않고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털어놨다.

문수아는 "친오빠인 아스트로 문빈이 데뷔에 대해 어떤 응원을 해줬냐"라는 질문에 "연습생 시절 때부터 오빠가 조언을 진짜 많이 해줬다. 막히거나 힘들 때마다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 상담도 많이 해줬다. 무대 위에서 어떻게 해야하는지 노하우나 팁 같은 걸 많이 알려준다"라며 "내가 무대에서 부족한 부분들을 매의 눈으로 조목조목 집어내서 조언을 해준다. 모조리 고쳐서 오빠에게 인정을 받아내고 말겠다"라고 의지를 불태웠다.

빌리는 선배 그룹 중 본받고 싶은 롤모델로 소녀시대를 꼽았다. 하람은 "멤버들 모두 소녀시대 선배님들 팬이다. 개인적으로도 그룹적으로도 멋지게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그룹이지 않나. 저희도 소녀시대 선배님들처럼 롱런하면서 오래도록 함께 했으면 좋겠다"라고 소망했다.

빌리는 미스틱스토리의 첫 번째 K-POP 프로젝트로, 미스틱만의 독창적인 아티스트 인큐베이션 시스템인 MYSTIC Incubation Camp를 통해 제작된 아이돌 그룹이다. 데뷔 타이틀곡 ‘RING X RING’으로 각종 음악 방송에서 신인답지 않은 블록버스터급 무대를 선보이며 K-POP 팬들의 주목을 끌고 있는 가운데, 일본을 비롯해 브라질 등 남미에서 잇단 프로모션 러브콜을 받으며 데뷔부터 강력한 글로벌 팬덤을 형성해 나가고 있어 주목을 끈다.

한편, 빌리는 각종 음악 방송과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활발한 데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 = 앳스타일(@star1)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