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록, 주식 투자 실패…1400억 잃었다 ('재벌집 막내아들')

강다윤 기자 / 22-12-09 23:05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진화영(김신록)이 주식 투자에 실패했다.

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재벌집 막내아들'(극본김태희 장은재 연출 정대윤 김상호)에서는 진화영이 주식 투자에 실패해 공금 1400억 원을 잃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진화영은 주위의 만류에도 뉴데이터 테크놀로지 주식 투자에 대한 고집을 꺾지 않았다. 무려 공금 1400억을 투자한 진화영의 목표는 주당 30만 원.

그러나 진도준(송중기)은 뉴데이터 테크놀로지가 종가 기준 28만원 으로 장을 마감하자 오세현(박현권)에게 "미라클이 갖고 있는 뉴데이터 테크놀로지 주식 전부 처분해달라. Y2K 괴담이 실체를 드러냈다. 뉴데이터 광풍도 민낯을 드러낼 것"이라고 말했다.

이후 뉴데이터 테크놀로지의 분식회계 정황이 발견되면서 주가는 연일 하락했다. 순양전자와의 기술 제휴 사업계획도, 국내 최대 통신사와의 합병 계획도 무산됐다. 연일 하락세를 기록하던 주가는 5500원으로 곤두박질쳤다.

[사진 = JBT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사생활 논란→복귀' 김정현 "새 마음으로 열심히 하겠

'美 이민 고민' 샘 해밍턴, 비자도 다 받아놨다더니…

진태현♥박시은, 지나가는 아이에 인사하다 눈물…"계속

임수향 "MBC 드라마서 주연만 5번, 'MBC의 딸'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