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원, 미스코리아 두 달 후 만난 ♥안정환…"캬 1990년대 실화"

박윤진 기자 / 22-08-15 11:02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남편과의 첫 만남을 떠올렸다.

광복절인 15일 이혜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리고 "때는 바야흐로, 일천구백구십구년 팔월 십오일 미스코리아가 된 두 달 후(캬 1990년대 실화)"라고 설명했다.


이어 "광복절 그래서 더 기억난다"면서 "촬영장에 가지 말았어야했(다)"이라며 말끝을 흐렸다.

이혜원은 "신나게 놀았던 그때, 욕 많이 먹었지 나"라고 회상하며 남편에게 "(오늘) 무슨 날인 지 알지?" 하고 물어봤다면서 "응 광복절"이란 대답에 실망감을 감추지 못하고 "어찌할까요"라고 토로해 웃음을 유발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은 2001년 12월 28일 두 사람의 결혼식 날로, 비주얼 부부다운 모습을 자랑했다. 다만 이혜원은 "나 늙었네 흑"이라며 세월의 흐름을 아쉬워했다.

[사진 = 이혜원 인스타그램]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YG, 전격 입장발표…제니 사생활 사진 유포, 경찰

이지혜, 유재석·강호동도 사는 '으리으리' 새집 공개

‘이다은♥’ 윤남기, 딸과 물놀이하느라 신났네

오하늬, 은밀한 이중생활 발각…반전 매력캐 등극 ('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