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이 '댓글보기 금지령' 내린 이 부부…손가락 약속까지 ('우리들의 차차차')

박윤진 기자 / 22-08-15 11:22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케이블채널 tvN ‘우리들의 차차차’가 부부 춤바람 로맨스의 시작을 알린다.

‘우리들의 차차차’는 부부들이 농도 짙은 댄스스포츠를 배우며 다시 한번 부부 관계에 로맨스 바람을 일으키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홍서범-조갑경, 안현모-라이머, 배윤정-서경환, 이대은-트루디 네 쌍의 연예인 부부가 댄스스포츠에 도전한다.

뛰어난 입담과 넘치는 재치의 신동엽이 MC를, MZ세대를 대표하는 대세 예능인 이은지가 보조 MC를 맡았다.


본 방송에 앞서 공개된 1화 예고 영상에서는 연예인 부부의 리얼한 실상 공개가 암시돼 이목을 끈다.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알려진 홍서범과 조갑경은 눈만 마주쳐도 티격태격, 토크중에도 진짜로 텐션을 폭발시키는 등 반전 현실을 보여준다. 게다가 조갑경이 “가끔 그런다. 편하다”며 공중화장실에서 쉬는 장면이 담겨있어, 참가자들의 놀라움을 유발하는 한편 그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모은다.

안현모와 트루디는 각각 일로 바쁜 라이머와 게임에 푹 빠진 이대은 대신 모든 집안일을 도맡은 점에 불만을 토로, 부부들이라면 한 번쯤 겪었을 문제로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한다. 남편 회사일까지 보조하면서 “남편의 비서가 됐다”는 안현모와 종일 독박 집안일을 하며 힘들었던 트루디는 부부가 함께 할 수 있는 것을 찾기 위해 댄스스포츠에 도전했다.

출산 후 육아를 전담하며 산후우울증으로 인해 남편 서경환과 갈등이 있었다고 고백했던 배윤정은 댄스스포츠를 배우며 자존감 회복을 시도한다. K-POP을 대표하는 안무가이자, 베테랑 춤꾼인 배윤정과 댄스 완전 초보 서경환 부부의 최대 난관은 바로 실력 차. 파트너와 호흡이 가장 중요한 댄스스포츠에서 두 사람이 엄청난 실력 차이를 극복하고, 평생 ‘원팀’인 부부만의 완벽한 호흡으로 최고의 무대를 선사할 수 있을지 기대되는 대목이다.

이런 가운데 신동엽이 출연진을 향해 “프로그램 끝날 때까지 절대 댓글 안 보기”라며 새끼 손가락을 걸고 약속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과연 절대 댓글을 보면 안 되는 부부는 누구인지, 그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오후 8시 40분 첫 방송.

[사진 = tvN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소유진♥' 백종원, 저것도 도전한다고?…"아직 하고픈

'태국 재벌♥' 신주아, 43kg 사모님도 똑같네 "

마마무 화사, 신곡 '일낼라' 개인 티저 공개…본투비

'26일 컴백' 이펙스, 신보 개별 콘셉트 포토 공개…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