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여사친'과 통화하느라 연락 두절인 남친? 상상만 해도 올라와" 분노 ('연애의 참견3')

김나라 기자 / 22-08-09 20:57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연애의 참견3'에서 모델 한혜진이 분노를 표출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선 연인의 '여사친'(여자 사람 친구) 때문에 고민이라는 사연이 그려졌다.


이날 한혜진은 "남자친구가 밤마다 연락 두절이다. '여사친'과 매일 밤 통화를 하느라 여자친구인 저와는 연락이 안 되는 거다"라는 사연을 소개했다.

이에 대해 한혜진은 "상상만 해도 올라온다. 저라면 '여사친과 연을 끊지 않으면 나와의 연이 끊어질 거다'라고 할 거다"라며 분노를 금치 못했다.

곽정은은 "이건 양다리 연애다"라며 "본인한텐 '여사친'이라고 말해놓고 남자친구는 알겠지. 양다리라는 걸"이라고 꼬집었다.

[사진 = KBS Joy '연애의 참견3' 캡처]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송지아 가슴에 피멍이?…박연수 "괴물들 상대하려면 나도

김종민, 역대급 운발 자랑 "7끼의 사나이"(1박2일)

'소유진♥' 백종원, 저것도 도전한다고?…"아직 하고픈

'이규혁♥' 손담비, 새댁의 럭셔리 라이프 실패 "비와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