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 윤종신·노홍철과 함께 ‘홍신소’ 결성, 유쾌하고 진솔한 입담에 재미 UP

곽명동 기자 / 22-06-28 02:04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배우 문소리가 티빙 오리지널 '전체관람가+: 숏버스터'에 mc로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지난 4월 28일 첫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전체관람가+: 숏버스터'는 영화감독들의 단편 영화 제작기를 담았다. 우리나라 대표 영화감독이 제작한 공포와 판타지, 액션, 멜로 등 다양한 장르 단편영화 8편이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친구' 곽경택 감독을 비롯해 김곡·김선, 윤성호, 홍석재, 김초희, 류덕환. 조현철·이태안 감독과 지난해 화제작 '펜트하우스'를 연출한 주동민 감독과 함께 다채로운 배우의 출연으로 티빙 이용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문소리는 가수 윤종신과 방송인 노홍철과 함께 MC를 맡았다. '홍신소(노홍철+윤종신+문소리)' 프로덕션을 결성, 단편영화를 이끌어가는 감독들과 제작진, 배우를 만나 매 회 유쾌하고 진솔한 입담으로 시선을 끌었다. 문소리는 특히 유려한 진행 실력은 물론 영화에 대한 깊은 이해와 사랑을 아낌없이 보여줬다.



문소리는 “8편의 단편영화를 보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시간이 행복했다. 10명의 감독님들의 개성을 뚜렷하게 볼 수 있는 작품들이었고, 다양한 배우들의 모습도 볼 수 있어 좋았다. 영화를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영화를 제작하는 모든 과정을 시청자와 공유하는 기쁨이 컸다.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하다.” 라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 배우이자 감독, 프로듀서 타이틀을 모두 가지고 있는 문소리. 지난해에는 영화 ‘세자매’로 ‘올해의 여성 영화인상’, ‘영화평론가협회상’, ‘청룡영화상’에서 모두 트로피를 손에 쥐며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하기도 했다. 이번 <전체관람가+: 숏버스터>에서는 mc로서의 기량을 선보이며 올어라운더다운 모습을 보였다.

문소리는 넷플릭스 시리즈 '퀸메이커'에 출연한다.

[사진 = 씨제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최우식X손석구X이희준, 넷플릭스 '살인자ㅇ난감' 출연한

브랜뉴뮤직 "소속 아티스트 악의적 합성 이미지, 강력한

김성규, 신곡 'My Everyday Is You'

'우영우' 봄날의 햇살 하윤경, 마지막까지 감동이네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