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1월 18일 컴백한다 [공식]

오윤주 기자 / 21-12-29 11:20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그룹 빅톤이 오는 1월 18일 컴백한다.

소속사 IST엔터테인먼트 측은 29일 "빅톤이 오는 1월 18일 세 번째 싱글앨범 '크로노그래프(Chronograph)' 발표를 확정하고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빅톤은 이로써 연초 발표한 정규 1집 '보이스:더 퓨처 이즈 나우(VOICE:The future is now)' 이후 1년 만에 팬들을 찾게 됐다.



빅톤의 새 앨범 '크로노그래프'는 1초 이하의 시간 간격을 측정하는 장치를 의미하는 단어로, 시간을 이용한 역대급 서사를 예고하며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빅톤은 지난 2016년 데뷔했다. 2019년 데뷔 3년 만의 첫 음악방송 1위로 재도약에 성공한 이들은 올초 발표한 첫 정규앨범으로 음원과 음반에서 모두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탄력적인 상승세를 입증한바 있다.

[사진 = 아이에스티엔터테인먼트 제공]
오윤주 기자 sope@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HOT 랭킹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데일리 TOP NEWS

'이규혁♥' 손담비, 새댁의 럭셔리 라이프 실패 "비와

'소유진♥' 백종원, 저것도 도전한다고?…"아직 하고픈

'태국 재벌♥' 신주아, 43kg 사모님도 똑같네 "

마마무 화사, 신곡 '일낼라' 개인 티저 공개…본투비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