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탑, 무심한 듯 시크하게…잘생긴 건 여전하네

21-09-21 09:29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그룹 빅뱅 멤버 탑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탑은 21일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설명 없이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탑은 커다란 뿔테안경을 쓴 채 카메라를 응시했다. 특유의 무심한 듯 시크한 표정이 시선을 사로잡는 동시에 우월한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탑은 2006년 빅뱅의 래퍼로 데뷔했다. 지난해 3월에는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으며, 이후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공유해오고 있다.

[사진 = 빅뱅 탑 인스타그램]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선수보다 어린 대한항공 감독, 서브 구역서 뭐해?
▷ 최시원·이선빈, 호흡 척척 커플 포즈
마이데일리 HOT NEWS
1.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2.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3.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4.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5.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많이 본 정보AD
마이데일리 TOP NEWS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마이데일리 PHOTO
버가부 초연 '프듀 48, 김초연 데뷔'
세븐틴 '아타카' 올블랙 슈트 패션
최시원 '헤어는 쉼표,
정해영 '최연소 30세이
단독 5위 키움 '신바람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