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시환 '쳤다하면 10점 차 벌리는 불방망이' [한혁승의 포토어택]

21-09-18 06:30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한화 노시환이 불방망이가 뭔지를 보여줬다.

17일 오후 서울 고척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KBO리그 한화-키움 경기에서 한화는 노시환의 멀티홈런를 포함한 6타점 맹활약에 15-5로 승리했다.

▲ 노시환 '첫 타석부터 3타점 3루타'
1회초 무사만루에 첫 타석에 들어선 노시환. 결과는 주자 싹쓸이 3타점 3루타.

▲ 노시환 '머리 정리하고 갈께요'
3루타로 주자를 싹 불러들이며 5-0으로 앞서는 기선제압. 머리 정리하고 갈께요~

▲ 노시환 '10점 차 벌리는 투런포'


두 번째 타석인 2회초 1사 1루에 키움 선발 최원태에게 투런포를 날리며 10-0 점수를 벌리는 노시환.

▲ 노시환 '이 선글라스, 홈런 쳐야 착용 가능'
노시환이 선글라스를 쓰고 홈런 세리머니를 했다.

▲ 노시환 '이쯤이야 땅 짚고 공 잡기'
노시환은 수비에서도 빛났다. 5회말 2사 1루 키움 송성문의 타구를 몸날려 잡아냈다.

▲ 노시환 '2회초 사진 아니에요, 6회말 멀티 홈런'
노시환이 6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솔로 홈런을 쳤다. 역시 홈런 선글라스를 쓰고 세리머니를 했다. 2회 투런포에 10-0, 6회 솔로포에 14-4. 노시환의 타점에 키움과 10점 차 점수는 좀처럼 좁혀지지 않았다.

▲ 노시환 불방망이에 15-5 대승
이 경기에서 노시환은 5타수 4득점 3안타 6타점을 기록했다. 3루타로 시작한 타석은 홈런, 고의사고, 홈런, 플라이아웃으로 마감했다.

특히 노시환의 첫 타점에 5점 차, 두 번째 투런 홈런에 10점 차, 세 번째 솔로 홈런에 10점 차. 키움이 따라붙으면 노시환의 타점마다 10점 차로 멀어지며 결국 15-5 10점 차 점수차로 벌리며 한화 승리의 주역이 됐다.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선수보다 어린 대한항공 감독, 서브 구역서 뭐해?
▷ 최시원·이선빈, 호흡 척척 커플 포즈
마이데일리 HOT NEWS
1.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2.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3.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4.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5.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많이 본 정보AD
마이데일리 TOP NEWS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마이데일리 PHOTO
버가부 초연 '프듀 48, 김초연 데뷔'
세븐틴 '아타카' 올블랙 슈트 패션
최시원 '헤어는 쉼표,
정해영 '최연소 30세이
단독 5위 키움 '신바람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