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훈 "영화 '기생충' 같은 반지하 살았다, 냄새 아직도 기억나" ('동상이몽2')

21-08-02 14:11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가수 겸 뮤지컬배우 이지훈이 어려웠던 과거를 회상한다.

2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지훈, 아야네 부부의 ’18명 대가족‘ 식재료 공동 구매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이지훈, 아야네 부부는 집 근처 의문의 장소로 향했다. 두 사람이 ‘만남의 장소’라고 소개한 이곳에는 누나 부부와 형 부부까지 모였고, 곧이어 18명 대가족의 식재료를 공동 구매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어마어마한 식재료 양과 저렴한 가격에 지켜보던 MC들은 “이런 풍경 처음이다”라며 몹시 놀라워했다고.



그런가 하면 이날 이지훈은 그동안 잘 밝히지 않았던 ‘반전 가정사’를 고백했다. 어렸을 적, 가정 형편이 어려워 단칸방과 반지하를 전전했다는 것. 이지훈과 가족들은 “영화 ‘기생충’에 나오는 반지하 같았다”, “꿉꿉한 지하 냄새가 아직도 기억난다”라며 힘들었던 지난날을 떠올렸고, 온 가족이 눈물까지 흘리며 애틋함을 자아냈다. 그동안 알지 못했던 이지훈의 반전 과거에 스튜디오 역시 “고생 많이 했구나”, “귀공자 이미지로만 알았는데”라며 함께 안타까워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야네는 결혼식을 앞두고 웨딩드레스 피팅에 나섰다. 청순함과 우아함을 넘나드는 웨딩드레스 자태에 지켜보던 MC들도 “너무 예쁘다”, “신데렐라 같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반면 ‘퍼스트 미트’를 원하는 아야네의 요구에 따라 피팅에 함께하지 못한 이지훈은 결국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 그는 첩보 영화 ‘007’을 방불케 하는 아슬아슬한 비밀 작전까지 펼쳤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모은다.

'너는 내 운명'은 2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 SBS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제이홉 '아쉬운 아미 위해 지민에게 제안한 것은?'
▷ 노시환 '쳤다하면 10점 차 벌리는 불방망이'
마이데일리 HOT NEWS
1. 최태건, 하반신 마비로 자연인 된 톱모델
2. '뼈만 남았네'…고현정, 충격의 종잇장 몸매
3. 재산 다툼?…황보라 "우리 집, 명절마다 싸워"
4. "허이재 말 사실, 나도 많이 봤다" 유튜버도 폭로
5. 윤혜진 "♥엄태웅, 여성호르몬 먹더니…" 헉!
많이 본 정보AD
마이데일리 TOP NEWS

BTS,유엔본부 누비며 '퍼미션 투 댄스'

광합성 하는 고준희, 골프웨어 화보인 줄

마이데일리 PHOTO
'당구여신' 최혜미, '실력과 미모를
한복 입은 치어리더 '깜찍 발랄한 매력'
BTS 외교관 여권 들고
마니또, 귀여움 폭발하는
화보 같은 스윙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