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전 남친에 4년간 속았다" 역대급 폭로

이상화, 물오른 미모+몸매 '점점 예뻐지네'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 "구력 싸움에서 안 되는 것 같다"[MD인터뷰]

21-03-01 17:06

[마이데일리 = 용인 김진성 기자] "구력 싸움에서 안 되는 것 같다."

우리은행이 1일 삼성생명과의 4강 플레이오프 2차전서 4점차로 석패했다. 이번에는 삼성생명 김한별과 배혜윤의 더블포스트에 당했다. 윤예빈에게도 많은 점수를 내줬다. 반면 박혜진 김소니아 등 우리은행 주축들의 체력적 부담감은 컸다.

위성우 감독은 "구력 싸움에서 안 되는 것 같다 김한별 배혜윤이 역시 노련미가 있다. 윤예빈에게 초반에 너무 맞았다. 사실 (박)혜진이가 풀타임을 뛸 수 있는 몸 상태가 아니다. 김정은이 있으면 돌아가면서 쉴 수 있는데 어린 애들이다 보니 큰 경기를 많이 뛰어보지 않았다. 체력부담이 있었다. 상대는 노련미가 있다 보니 체력을 써야 할 때와 안 써야 할 때를 안다"라고 했다.

계속해서 위 감독은 "상대의 변칙 수비 때 공을 빼줄 줄 아는 선수가 있어야 하는데 계속 부하가 걸린다. 선수들이 역할을 해줘야 하는데 그저께 어려운 경기를 잡았고 오늘은 열심히 했는데 이러면서 배운다. 많이 힘들 텐데 뛰어주는 것만으로도 고맙다. 모레 경기를 잘 준비하겠다"라고 했다.

끝으로 김소니아에 대해 위 감독은 "발목은 괜찮을 것 같다. 그래도 오늘 조금 해줘서 버텼다. 다행이다"라고 했다.

[위성우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용인=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수베로 감독, '거대 팔뚝으로 선수들 기선제압?'
▷ '킹덤', 흔들린 공정성과 요동친 '문어 다리'
마이데일리 TOP NEWS

송진우,일본인 아내와 사귀며 뺨맞은 사연

치어리더, 짧디짧은 상하의 '눈 둘 곳이 없네'

마이데일리 HOT NEWS
1. 송진우, 일본인 아내와 연애시절 뺨 맞은 사연
2. 치어리더, 짧디짧은 상하의 '눈 둘 곳이 없네'
3. 김수미, 황치열X음문석에 욕설 폭발'…왜
4. 제시 "전 남친에 4년간 속았다" 역대급 폭로
5. '육감적이야'…김나희, 아찔한 수영복 자태
마이데일리 PHOTO
파워 스윙 후 간절하게 바라보는 장하나
'다들 좋았어'…프레이타스, 동료들 마중
'오늘도 잘 할 거야'…
'예쁜 애 옆 예쁜 애'…
박하선, 깜찍한 꽃받침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