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전 남친에 4년간 속았다" 역대급 폭로

이상화, 물오른 미모+몸매 '점점 예뻐지네'

'홍명보 감독 K리그 데뷔승' 울산, 개막전서 강원 5-0 대파

21-03-01 15:50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울산이 올 시즌 K리그 개막전에서 홍명보 감독의 K리그 데뷔승과 함께 대승을 거뒀다.

울산은 1일 오후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에서 강원에 5-0으로 크게 이겼다. 올 시즌을 앞두고 울산 지휘봉을 잡은 홍명보 감독은 K리그 데뷔전에서 대승을 거뒀다.

울산은 강원과의 맞대결에서 전반 27분 윤빛가람이 선제골을 터트렸다. 페널티지역 정면 외곽에서 얻은 프리킥 상황에서 윤빛가람이 오른발로 때린 슈팅은 골문 구석으로 들어갔다. 전반전을 뒤지며 마친 강원은 후반 8분 수비수 임채민이 퇴장 당해 수적으로 불리한 상황에서 경기를 이어갔다.

울산은 후반 8분 김기희가 추가골을 기록했다. 김기희는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강원 골문을 갈랐다. 이후 울산은 후반 11분 이동준의 득점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동준은 이동경의 침투패스를 받아 상대 수비 뒷공간을 돌파한 후 페널티지역에서 오른발 로빙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은 울산은 후반 19분 김인성이 팀의 4번째 골을 기록했다. 김인성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강원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울산은 후반 36분 김인성이 멀티골에 성공해 대승을 자축했다. 김인성은 김지현의 패스를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골문을 갈랐고 울산의 대승으로 경기가 종료됐다.

[사진 = 프로축구연맹 제공]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수베로 감독, '거대 팔뚝으로 선수들 기선제압?'
▷ '킹덤', 흔들린 공정성과 요동친 '문어 다리'
마이데일리 TOP NEWS

송진우,일본인 아내와 사귀며 뺨맞은 사연

치어리더, 짧디짧은 상하의 '눈 둘 곳이 없네'

마이데일리 HOT NEWS
1. 송진우, 일본인 아내와 연애시절 뺨 맞은 사연
2. 치어리더, 짧디짧은 상하의 '눈 둘 곳이 없네'
3. 김수미, 황치열X음문석에 욕설 폭발'…왜
4. 제시 "전 남친에 4년간 속았다" 역대급 폭로
5. '육감적이야'…김나희, 아찔한 수영복 자태
마이데일리 PHOTO
파워 스윙 후 간절하게 바라보는 장하나
'다들 좋았어'…프레이타스, 동료들 마중
'오늘도 잘 할 거야'…
'예쁜 애 옆 예쁜 애'…
박하선, 깜찍한 꽃받침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