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속눈썹 떼어내니 휑한 눈 '매우 어색'

구혜선 "연애 많이 해, 널린 게 남자"

'포커스' 최후의 1인 신예원, "부족하지만 열심히 할게요" 포크 부활 알렸다 [MD리뷰]

21-01-23 06:0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포크음악의 부활을 이끌 최후의 1인은 신예원이었다.

22일 케이블채널 엠넷(Mnet) '포커스 : Folk Us' 파이널이 방송됐다.

차세대 포크스타를 찾기 위해 시작된 오디션 프로그램인 '포커스'. 이날 파이널까지 살아남은 출연자는 탄탄한 실력을 바탕으로 두터운 팬덤을 자랑하는 기프트, 진정성 있는 목소리로 울림 있는 무대를 선사한 김영웅, 천재 아티스트의 가능성을 보여준 신예원, 개성 있는 포크 음악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오존 등 네 팀이었다.

파이널 우승자는 생방송 문자투표 100%로 결정됐다. 기프트, 김영웅, 신예원, 오존은 2라운드에 걸쳐 진행된 경연 없이 후회 없는 무대를 펼쳤고, 심사위원들은 "꼭 알려졌으면 하는 가수다. 나중에 꼭 같이 무대에 서고 싶다"고 감상평을 전했다,

그리고 모든 무대가 끝난 뒤 긴장감 속에 MC 장성규는 우승자를 호명했다. 신예원이었다. 모든 참가자들의 축하 속에 신예원은 "투표 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하고, 응원해준 가족에게 고맙다. 심사위원께도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부족하지만 프로답게 열심히 하는 모습 보이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한파 비켜'…이미주, 극한 추위에도 깨방정
▷ 연예계 학폭논란,2차가해가 피해자 두번 울린다
마이데일리 TOP NEWS

고은아"前남친 바람 핀 이유 알아보니…"

'가녀린데 탄탄하네'…박기량, 이기적인 각선미

마이데일리 HOT NEWS
1. 장윤정 "♥도경완, 집에만 있으니까…부부싸움할 뻔"
2. 'GD와 열애설' 제니 "연애? 허락받으면 괜찮아"
3. 함소원, ♥진화와 불화설 언급 "내가 힘들게 하는…"
4. 신애라 "다시 태어나면 차인표와 결혼 안 해"
5. 고은아 "前 남친 바람 핀 이유 알아보니…"
마이데일리 PHOTO
'진지했다가 장난쳤다가'…라모스, 다채
화기애애한 LG 선수들…'훈련도 즐겁게
선미, 흥 넘치는 출근길
'못 알아보겠네'…박지수
흥국생면 패배에 착잡한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