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속눈썹 떼어내니 휑한 눈 '매우 어색'

구혜선 "연애 많이 해, 널린 게 남자"

유깻잎 "''우이혼' 출연 후회, 최고기·시아버지에 악플 맘 아파…재결합 거절 이유?" [전문]

21-01-22 07:27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유튜버 유깻잎이 전 남편 최고기와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에 대한 심경을 솔직하게 밝혔다.

유깻잎은 21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최근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 전 남편 최고기의 재결합 제안을 단호하게 거절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더한 바 있다.

먼저 유깻잎은 고민 끝에 출연을 결심했던 이유에 대해 밝혔다. 그는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 결정은 쉽지 않은 일이었고 큰 용기가 필요했다"라며 "'이혼한 부부가 평생 남남처럼 지낼 수밖에 없을까?'라는 기획 의도는 저와 가족의 관계에 남아있는 상처를 보듬어줄 수 있는 방법이라고 여겨 용기를 냈다"라고 말했다.

유깻잎은 "(최)고기와 저의 이혼은 단순 우리 둘뿐의 아픔이 아닌 저희 가족 모두의 상처였다. 그만큼 서로가 수없이 많은 고민과 생각을 하며 합의하에 이혼을 결정하게 되었다"라고 분명히 밝혔다.

그는 "이 모든 선택이 시아버님과 고기, 제 어머니, 저, 그리고 딸 솔잎이 저희에겐 큰 아픔이고 상처였다"라고 덧붙였다.

유깻잎은 "첫 방영 이후 시아버님과 최고기에게 보여지는 수없이 상처가 되는 말들을 보며 마음이 너무 아팠다. 방송 출연에 대해 많은 후회를 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최고기에겐 개인적으로 위로를 하는 게 맞다고 여겨 따로 글을 제시하지 않았지만 그러한 부분들까지 여러분께 오해가 된 것 같아 죄송했다"라고 전했다.

특히 그는 최고기의 재결합 제안을 거절한 이유에 대해 "방송을 통해 재혼이라는 이야기가 오고 갔고 가볍지 않았던 우리의 이혼이 가벼워 보이는 것 같았다"라면서 "이혼이라는 단어의 무게감이 가볍게 느껴지는 것도 안 된다고 생각했다. 그러기에 더욱 단호하게 최고기에게 이야기를 했다. 그 과정에서 시청자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무거웠다"라고 말했다.

유깻잎은 "저는 솔잎이의 엄마다. 솔잎이는 제 하나밖에 없는 딸이다. 저희는 이렇게 이혼을 하여 떨어져 지내고 있지만 매일 대화를 하며 하루에 대해 이야기를 한다. 저는 솔잎이에게 당당한 엄마가 되기 위해 더 열심히 살아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 이하 유깻잎 글 전문.

안녕하세요. 유깻잎(유예린)입니다.

방송을 보시고 남겨주신 생각과 의견들을 모두 읽어보았습니다.
보내주신 모든 의견과 생각을 존중하기에 그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 결정은 쉽지 않은 일이었고 큰 용기가 필요했습니다. ‘이혼한 부부가 평생 남남처럼 지낼 수 밖에 없을까?’ 라는 기획 의도는 저와 가족의 관계에 남아있는 상처를 보듬어줄 수 있는 방법이라고 여겨 용기를 냈습니다.



고기님과 저의 이혼은 단순 우리 둘뿐의 아픔이 아닌 저희 가족 모두의 상처였습니다. 그만큼 서로가 수 없이 많은 고민과 생각을 하며 합의하에 이혼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시아버님과 고기님, 제 어머니, 저 그리고 솔잎이
이 모든 선택이 저희에겐 큰 아픔이고 상처였습니다.

첫 방영 이 후 시아버님과 고기님에게 보여지는 수없이 상처가 되는 말들을 보며 마음이 너무 아팠고 방송 출연에 대해 많은 후회를 했습니다. 고기님께는 개인적으로 위로를 하는게 맞다고 여겨 따로 글을 제시하지 않았지만 그러한 부분들까지 여러분들께 오해가 된 것 같아 죄송했습니다.

방송을 통해 재혼이라는 이야기가 오고 갔고 가볍지 않았던 우리의 이혼이 가벼워 보이는 것 같았습니다
이혼이라는 단어의 무게감이 가볍게 느껴지는 것도 안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기에 더욱 단호하게 고기님께 이야기를 했고 그 과정에서 시청자 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많이 무거웠습니다.

저는 솔잎이의 엄마입니다.
솔잎이는 저의 하나밖에 없는 딸입니다.
저희는 이렇게 이혼을 하여 떨어져 지내고 있지만 매일 대화를 하며 하루에 대해 이야기를 합니다.
가끔 솔잎이가 좋아하는 초콜렛을 함께 먹으며
‘엄마가 미안해 하지만 엄마는 언제나 너의 편이고 너의 옆에 항상 있어 이세상 누구보다 사랑해’ 라고 합니다.
저는 솔잎이에게 당당한 엄마가 되기 위해 더 열심히 살아갈 것 입니다.

댓글로 남겨주 셨던 의견과 생각들을 읽어 보며,
저 역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진 = 유깻잎 인스타그램]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한파 비켜'…이미주, 극한 추위에도 깨방정
▷ 연예계 학폭논란,2차가해가 피해자 두번 울린다
마이데일리 TOP NEWS

고은아"前남친 바람 핀 이유 알아보니…"

'가녀린데 탄탄하네'…박기량, 이기적인 각선미

마이데일리 HOT NEWS
1. 장윤정 "♥도경완, 집에만 있으니까…부부싸움할 뻔"
2. 'GD와 열애설' 제니 "연애? 허락받으면 괜찮아"
3. 함소원, ♥진화와 불화설 언급 "내가 힘들게 하는…"
4. 신애라 "다시 태어나면 차인표와 결혼 안 해"
5. 고은아 "前 남친 바람 핀 이유 알아보니…"
마이데일리 PHOTO
'진지했다가 장난쳤다가'…라모스, 다채
화기애애한 LG 선수들…'훈련도 즐겁게
선미, 흥 넘치는 출근길
'못 알아보겠네'…박지수
흥국생면 패배에 착잡한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