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 김구라 여친에 누나라고" 몇살 차?

트레이닝복 입은 치어리더…'힙라인 감탄'

'분노 표출' 김연경, 과거는 잊고…깜찍한 분위기 메이커! [곽경훈의 돌발사진]

20-12-04 13:15

[마이데일리 = 곽경훈 기자]흥국생명은 지난 2일 도드람 2020~21 V리그 홈경기에서 KGC인삼공사를 세트스코어 3-1로 꺾고 시즌 10연승을 이어 갔다.



▲ 김연경 '과도한 분노 표출?'



김연경은 지난 1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무려 38득점을 폭발하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 도중 '분노'를 표출하는 장면도 있었다. 공을 세게 내려치기도 했고 네트를 잡아 당기기도 해서 논란에 휩싸였고 이후 "팬들이 많이 오셔서 분위기가 너무 좋았다. 나도 열정적인 플레이가 나오다 보니까 과도한 액션도 나왔다"라는 김연경은 "공을 세게 때린 것은 후회가 전혀 없다. 내 표현 방식이었다. 네트를 잡은 것은 과했던 것 같다. 상대를 존중하지 않은 부분이라 잘못했다고 생각한다. 한번 더 참았어야 했다"라고 말했다.



▲ 대기 코트의 김연경 '애들아 비디오 판독을 기다리자'

대기 코트에서 연습중이던 김연경이 비디오 판독을 지켜보고 있다.



▲ 김연경 '애들은 오늘은 취재진 카메라와 친숙하게'

카메라를 바라보던 김연경은 애원하는(?) 표정으로 비디오 판독을 기다리고 있다.



▲ 진지한 표정이 김연경 '이건 분명히 아웃일꺼야!'

진지하게 모니터를 지켜보던 김연경의 표정이 다양하게 변하고 있다.



▲ 환호하는 김연경 '이것봐! 내 말이 정확하잖아'

비디오 판독으로 득점이 인정되자 김연경이 동료 선수들과 환호하고 있다.



한편, 올 시즌 무패 기록을 써 나간 흥국생명은 지난 시즌 이후 14연승을 기록했으며. 5일 GS칼텍스를 상대로 최다 연승인 15연승에 도전한다.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오승인 '이젠 미모 덮는 실력으로'
▷ 에이미 입국…'고개는 숙였지만 포즈까지'
마이데일리 TOP NEWS

유깻잎 "'우이혼' 출연 후회"…심경토로

'앗! 여긴 안 돼'…치어리더, 노출 막으려 안간힘

마이데일리 HOT NEWS
1. 유깻잎 "방송출연 후회…상처 크다" 토로
2. '여긴 안 돼'…치어리더, 노출 막으려 안간힘
3. 몇살 차?…그리 "김구라 여친, 호칭은 누나"
4. 이지아, 방송 중 무릎 꿇고·경고까지 '헉'
5. 전현무, 이혜성과 가을 결혼? 수줍은 미소
마이데일리 PHOTO
매섭게 노려보는 로베르토 산틸리 감독 '
치어리더, 야릇 눈빛 작렬 '남심 다
'한국 사랑해요'…브룩스
찐텐 터진 치어리더 '신
열연 돋보이는 '베르나르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