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츠 위에 속옷 걸친 현아, 클로즈업 '아찔'

'태닝용인가?'…최소미, 포인트만 가린 비키니

"이근 대위, UN에서 근무한 적 있어"…부대변인 확인

20-10-21 08:01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출신 이근 예비역 대위가 국제연합(UN)에서 근무한 것이 사실이라는 답변이 돌아왔다.

20일 유튜브 채널 '온갖영어문제연구소'에는 '[단독]UN 대변인 "이근 대위 UN에서 근무한 적 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어 신문사 기자 출신이자 채널 운영자인 박소장은 "최근 이근 대위와 많은 논란이 있었다. 그 중 하나가 UN 경력과 관련된 거였다. 그러면 UN에 직접 연락해서 확인하면 되지 않나. 그래서 제가 UN 대변인실에 문의해서 사실을 확인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그는 "이근 대위는 UN에서 근무한 적이 있다. 이런 사실은 UN사무총장 대변인실 소속 부대변인 Eri Kaneko씨가 확인을 해주셨다"며 "이 분이 제 이메일 질문에 대한 답변을 그대로 전달해 보면 '우리는 그가 UN에서 일했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규정상 구체적인 근무 기관이나 직책 등은 알려줄 수 없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동시에 박소장은 UN 홈페이지에 나와있는 부대변인의 메일 주소로 직접 질문을 했다고 밝히며, 이근의 여권 사진과 함께 그의 경력을 정확히 언급했기에 동명이인일 가능성도 없다고 덧붙였다.

앞서 연예부 기자 출신 김용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근이 UN 근무 경력을 거짓말하고 다닌다"고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된 바 있다.

[사진 = 유튜브 '온갖영어문제연구소' 화면 캡처]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연경, '분노 표출' 과거는 잊고 귀요미로
▷ '가족은 나의 힘…김재호, 아들 보고 미소 작렬
마이데일리 TOP NEWS

백종원, 직원 면접 안 보고 바로 뽑는 이유

서현숙, 가죽 바지조차 헐렁한 개미허리 '깜짝'

마이데일리 HOT NEWS
1. "얼굴 보면…" 백종원, 독특한 직원 채용 방법
2. 가죽바지도 헐렁…서현숙, 놀라운 슬림 몸매
3. 황영진 아내 "남편, 내 치마 꼭 들춰봐" 왜?
4. 셔츠 위에 속옷 걸친 현아, 클로즈업 '아찔'
5. '가상부부' 딘딘·조현영 "깨끗하게 씻어" 달달
마이데일리 PHOTO
기쁨 나누는 류윤식·한성정 '브로맨스란
우리은행·KB스타즈 감독, 심각하게 경기
'트레이닝복도 섹시하게
치어리더 김연정, 흥 폭
'경기 직관왔어요'…상추·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