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세' 홍현희, 아직도 '엄마 카드' 쓰는

"말 트기 전…" 임창정 4세 아들, 음악 천재

'유스케' 권정열 "코로나19 전부터 온라인 콘서트 진행"…유희열 "한국의 콜드플레이"

20-09-25 23:43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가수 10cm가 온라인 공연계 강자 면모를 보였다.

25일 밤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에 가수 10cm(권정열)가 출연해 토크와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10cm는 "올 초부터 정규 앨범을 생각하고 계속 작업실에 있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첫 곡으로 선보인 '폰서트'에 대해 "휴대폰 너머로 한 사람을 위해 공연을 해준다는 곡이다"라고 소개했다.

특히 최근 온라인 공연계를 휩쓸고 있다는 권정열은 "예전부터 '랜서트'라는 이름으로 온라인 콘서트를 하고 있었다. 이 기반이 있다. 하다 보니 맛을 들렸다. 오프라인 공연의 감동 반도 안 되지만 올해 폴 킴 씨랑 온라인으로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는데 반응이 좋았다. 누적으로 10만이 넘었다고 한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유희열은 "이건 주경기장을 넘는 수치다. 한국의 콜드플레이다"라고 말했고 권정열은 "생각도 못해봤다. 기분 좋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브람스' 김민재·박은빈이라 가능했던 청춘 크레센도
▷ '댄스뚱' 문세윤, 잠실야구장 뒤흔든 치어리딩
마이데일리 TOP NEWS

"박세리 前남친, 잘생겨서 팬클럽 존재"

'자꾸만 벌어져'…유인나, 옷핀 하나에 의지한 치마

마이데일리 HOT NEWS
1. "박세리 구 남친, 잘생겨서 팬클럽도 존재"
2. '자꾸 벌어져'…유인나, 옷핀 하나에 의지한 치마
3. '39세' 홍현희, 아직도 '엄마 카드' 쓰는 이유
4. "영혼까지 모아봤다"…장윤주, 아찔한 볼륨
5. 김한길 "최명길, 혼수상태서 깨어난 내게…"
마이데일리 PHOTO
'승리 보인다'…서울 삼성, 다같이 모여
전유수, 투수 직선타 잡고 깜짝 '나도
'응원하러 가자'…치어리
'보기만 해도 푸근'…임
이달소 츄, 사뿐사뿐 등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