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 김구라 여친에 누나라고" 몇살 차?

트레이닝복 입은 치어리더…'힙라인 감탄'

'승리호' 조종사 된 송중기… "멋 부리지 않고 날 것의 느낌 주고 싶었다"

20-08-10 08:25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영화 '승리호'(감독 조성희) 배우 송중기의 스틸이 공개됐다.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 송중기가 선택한 3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주목을 받았다.



송중기가 연기한 태호는 전직 UTS 기동대 에이스 출신으로, 작전 중 돌이킬 수 없는 사고를 겪고 모든 것을 빼앗긴 후, '승리호'의 조종사가 된 인물. 한순간에 바닥으로 떨어진 그는 돈을 모아 꼭 해야할 일이 있는 듯, 돈이 되는 일이라면 무엇이든 달려든다. 신발도 없이 구멍 난 양말을 신은 채 여유만만한 웃음을 지으며 '승리호'를 조종하는 태호. 우연히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했을 때도, 뛰어난 잔머리로 어떻게 하면 돈을 벌 수 있을지에 대한 나름 치밀한 계획을 세운다.



송중기는 처음 시나리오를 봤을 때 "'멋 부리지 않고, 날 것의 느낌을 주고 싶다'라는 생각이 컸던 것 같다. 태호 캐릭터가 가진 밝은 모습과 그 이면을 생동감 있게 표현하고 싶었다"고 캐릭터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금껏 다양한 캐릭터를 만나온 송중기는 '승리호'를 통해 냉정해 보이지만 따뜻하고, 허술해 보이지만 천재적인 실력을 갖춘 태호의 복합적인 매력을 깊이 있게 그려내며 그가 아닌 태호는 상상할 수 없을 만큼 반가운 모습으로 관객을 사로잡는다.



'늑대소년'에 이어 송중기와 다시 만난 조성희 감독은 "송중기는 스스로 캐릭터의 빈틈을 메꾸고 창조하는 배우다. 그는 태호가 가진 모든 것들을 완벽히 표현해냈다"며 송중기와의 작업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또한 "'늑대소년'때와 변함없이 여전히 성실하고 밝고 유쾌하며 사람들에게 힘을 주는, 주변을 늘 웃게 만드는 배우다. 그와 함께 일하는 건 큰 행복이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송중기를 비롯해 배우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 등 연기파 배우들이 신선한 앙상블을 빚어낼 우주 SF영화 '승리호'는 오는 9월 23일 개봉한다.



[사진 = 메리크리스마스 제공]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오승인 '이젠 미모 덮는 실력으로'
▷ 에이미 입국…'고개는 숙였지만 포즈까지'
마이데일리 TOP NEWS

유깻잎 "'우이혼' 출연 후회"…심경토로

'앗! 여긴 안 돼'…치어리더, 노출 막으려 안간힘

마이데일리 HOT NEWS
1. 유깻잎 "방송출연 후회…상처 크다" 토로
2. '여긴 안 돼'…치어리더, 노출 막으려 안간힘
3. 몇살 차?…그리 "김구라 여친, 호칭은 누나"
4. 이지아, 방송 중 무릎 꿇고·경고까지 '헉'
5. 전현무, 이혜성과 가을 결혼? 수줍은 미소
마이데일리 PHOTO
매섭게 노려보는 로베르토 산틸리 감독 '
치어리더, 야릇 눈빛 작렬 '남심 다
'한국 사랑해요'…브룩스
찐텐 터진 치어리더 '신
열연 돋보이는 '베르나르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