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英 BBC, 손흥민 작심발언 주목 "북한전, 전쟁 같았다"

19-10-18 09:44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영국이 손흥민(토트넘홋스퍼)의 ‘평양 원정’ 작심발언을 조명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7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지난 15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치른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조별리그 H조 3차전 원정경기서 북한과 0-0으로 비겼다.

일명 ‘깜깜이’ 원정이었다. 무관중, 무중계으로 치러졌다. 인조잔디와 북한의 거친 플레이에 고전했다. 현지 상황도 복잡한 루트로 전달됐다.


벤투호 ‘주장’ 손흥민은 “안 다치고 온 게 다행이다. 북한 선수들이 심한 욕설도 했다”고 혀를 내둘렀다.


영국 BBC도 29년 만의 평양 원정을 조명했다. 그러면서 “한국에게 북한 원정은 전쟁 같았다”며 손흥민의 작심발언도 소개했다.

BBC는 “북한과 미국의 비핵화 회담은 장애물에 부딪혔고, 북한은 한국과 미국의 공동 훈련에 대화를 거부한 상태다. 이런 가운데 축구가 치러졌다”고 설명했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깡' 리믹스, '1일 多깡' 시대 열었다
▷ K패션몰 HAN컬렉션 2020 GRAND OPENING
마이데일리 TOP NEWS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트임·시스루·초미니…'백상' 여배우 매력 경쟁

마이데일리 HOT NEWS
1. 신아영 "프리 후 수익 역대급"…액수에 '깜짝'
2.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3. '하트시그널' 김강열, 폭행 전과 들통 '女 무자비하게
4. "조국이 여배우 후원했다" 폭로한 유튜버 결국…
5. 섹시 BJ, 필리핀서 성매매한 이유? '유명인 강요에 억지
마이데일리 PHOTO
'내가 안타머신'…두산 페르난데스, 흥
'KBO 복귀 의사 전달' 강정호, 굳
'포토존은 수줍어'…강하
'거울 좀 볼까?'…유현주
무결점 치어리더 미모…'아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