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하게 야릇하네'…신재은, 몰디브서 아찔컷

'E컵 볼륨' 김우현, 거대 가슴 대놓고 자랑

달샤벳 세리 "내게 마약 권한 모 그룹 멤버, 지금은 잡혀갔다" 스폰서·마약 폭로 [종합]

19-09-18 00:0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걸그룹 달샤벳 출신 세리가 연예계의 스폰서 제의, 마약 문제 등을 폭로했다.

세리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걸그룹 출신이 밝히는 연예인들의 어두운 뒷세계'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세리는 "스폰서 제의를 받아봤냐?"란 질문을 받고, "내 경험대로 이야기를 하면…. 회사마다 다르다. 스폰서를 제의하는 회사도 있고 그렇지 않은 회사도 있다. 또 개인적으로 연락이 오는 경우도 있다. 다행히 우리 그룹은 대표님이 단 한 번도 술자리에 데려가신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세리는 "(개인적으로 스폰서 제의를 받아본 적이) 있다"며 "인스타그램 DM으로 받아봤다. 본인의 능력을 설명하더라"고 고백했다.

또 세리는 "스폰서 제의를 거절하면 배역에서 짤리거나 데뷔를 못 시켜준다고 협박하기도 한다. 그렇게 나쁜 제안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 좋은 길로 잡아주는 사람도 물론 있다"고 말했다.

세리는 마약에 관한 이야기도 풀어놨다. 세리는 연예계에서 연이어 불거진 마약 사건을 언급하며 "마약이란 건 범죄 아니냐? 같이 연예계 생활을 했었고, 같은 홈 그라운드에 있던 사람이고, 자주 부딪혔던 사람이었는데 너무 놀랐다"고 털어놨다.

그는 "나도 마약 권유를 받은 적이 있다"며 "한 그룹 멤버가 약통을 가지고 왔다. 정말 아무렇지 않게 '이거 먹으면 기분 좋아져. 먹을래?'라고 했다. 난 남이 준 걸 잘 먹지 않아서 거절했는데 나중에 그 친구가 기사에 나오더라. 지금 생각하면 때리고 싶다. 그걸 왜 나한테 주냐. 아무 것도 모르고 먹을 수도 있었다. 그 친구는 지금 잡혀갔다"고 덧붙였다.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엘사와 안나가 깨어나자 우리도 깨어났다
▷ 설현, 한파에도 아이스 아메리카노 사랑?
마이데일리 TOP NEWS

김원효 "김밥 사업 대박…관광코스 됐다"

'추위 못 느끼나?'…설현, 볼수록 신기한 광경

마이데일리 HOT NEWS
1. 'E컵 모델' 호피 비키니 자태…'아찔하네'
2. '김건모 성폭행' 고소 이유 들어보니 "'미우새' 보고…
3. 김연자 직접 밝힌 남친 "같이 공연 다니고…"
4. 양정화 40년 만에 근황 공개 "4년 전 사별"
5. 오또맘 "장성규, 저 절대 언팔 마세요" 자랑하더니
마이데일리 PHOTO
'우리가 선물'…섹시 산타로 변신한 KG
'한양도성 설명에 집중'…이세영, 모범생
KBO 양현종· MLB 류
오들오들 떠는 차은우 '
'힙합이란 이런 것'…송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