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소미, 쭉 찢긴 치마 입고 야릇 포즈로

민한나, 청순 얼굴에 반전 볼륨 '공격적

'2G 연속 침묵' 최지만, 4타수 무안타…오타니 멀티히트

19-06-17 07:15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최지만(28, 탬파베이)이 2경기 연속 침묵했다. 오타니 쇼헤이(25, LA 에인절스)는 멀티히트 경기를 치렀다.



최지만은 1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의 홈 4연전 4차전에 4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1-1로 맞선 1회말 2사 주자 없는 가운데 우완 그리핀 캐닝을 만나 투수 땅볼을 기록한 뒤 3-2로 앞선 3회말 2사 1루서 6구째 체인지업에 3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4-3으로 리드한 6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서 1B1S서 체인지업을 공략해 중견수 뜬공에 그쳤으며 8회 무사 1, 3루 찬스를 맞이했지만 우완 테일러 콜의 체인지업에 헛스윙 삼진을 당하며 경기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281에서 .276로 하락.



반면 오타니는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1볼넷 1득점으로 활약했다. 1회초 무사 1, 2루서 볼넷을 골라내며 알버트 푸홀스의 희생플라이를 뒷받침했고 3회 루킹 삼진에 이어 2-3으로 뒤진 5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서 우측으로 안타를 때려냈다. 15일 탬파베이전 이후 2경기만의 안타. 이후 데이비드 플레처의 내야안타 때 동점 득점을 올렸다.



3-4로 뒤진 7회초 1사 후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5-6으로 추격한 9회초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타구가 투수를 맞고 굴절되는 행운의 내야안타를 치며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다만, 후속타 불발에 득점은 이뤄지지 않았다. 시즌 타율은 .271에서 .278로 상승.



한편 탬파베이는 에인절스를 6-5로 꺾고 전날 패배를 설욕하며 홈 4연전을 2승 2패로 마쳤다. 시즌 43승 28패. 반면 에인절스는 35승 37패가 됐다.



[최지만(첫 번째), 오타니 쇼헤이(두 번째). 사진 = AFPBBNEWS]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케아 옷장에서 시작된…', 이야기의 힘
▷ 치어리더 이나경vs천온유 '무대 누워 아찔하게'
마이데일리 TOP NEWS

안영미, 남친과 19금 사생활 대공개

'노린거야?'…클라라, 가슴 다 보이게 접은 허리

마이데일리 HOT NEWS
1. 안영미, 남친과 19금 사생활 대공개 "어후"
2. '노린거야?'…클라라, 가슴 다 보이게 접은 허
3. 구하라 전남친, 충격적인 근황 '얼굴 봤더니…'
4. 성관계하던 커플, 갑자기 9층서 떨어진 후…소
5. '슴부심 여전하네'…이효리, 반 이상 드러낸 볼
마이데일리 PHOTO
'살짝만 꺾어도 완성'…서현숙,
'단아美 끝판왕' 진기주, 순백
공판 출석한 최종범
'아직 아파 보이는
'병원에서 오셨어요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