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 "베복 시절 폭력행사? 나보다도…" 폭

'이렇게 글래머였나?'…박지민, 터질 듯한 가

남태현 "난 마약 안 해" "위너 탈퇴 이유? 조용히 묻어둘 때 닥쳐" 과거 행적 재조명

19-06-15 09:41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그룹 위너 출신 남태현이 과거 YG엔터테인먼트 계약 해지 당시 보였던 반응들이 재조명되고 있다.

남태현은 지난 2016년 위너에서 탈퇴하고,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났던 바.

이후 YG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마약 등 각종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이곳에 몸 담았던 남태현의 타투가 새삼 화제다.


그는 위너 탈퇴 후 솔로 데뷔 당시, 손가락에 '‘I DON’T DO DRUGS. I AM DRUGS'(나는 마약 안 해. 내가 곧 마약이야)라는 문구의 타투를 새겼다.


현재 아이콘 비아이가 마약 의혹을 받고 있고 위너 멤버 이승훈이 이를 은폐하려 했다는 정황이 나온 만큼, 네티즌들은 "의심심장하다"라는 반응을 보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남태현은 지난해 자신의 SNS에 "내가 탈퇴 이유를 제대로 디테일 하게 말하면, 내가 손해 볼 것 같냐"라며 "조용히 묻어둘 때 닥치고 악플 그만 달아라"라고 밝히기도 했다.

[사진 = 남태현 인스타그램]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가방 속 물건 우르르'…모모, 소지품 강제 노출
▷ '배가본드', 왜 '동백꽃'·'어하루'가 되지 못하나
마이데일리 TOP NEWS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차갑다 차가워'…모모랜드 낸시, 냉미녀 포스 종결자

마이데일리 HOT NEWS
1.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호소
2. '화났나?'…모모랜드 낸시, 무섭게 굳은 얼굴
3. 윤송아, 허리끈 풀고 골반까지 쭉 내린 치마 '아찔'
4. '비키니가 작네'…신재은, 존재감 확실한 볼륨
5. '혹시 전라?'…치어리더, 다 벗고 몸매 자랑
마이데일리 PHOTO
'인형이 살아있네'…안젤리나 다닐로바,
'6명만 왔어요'…모모랜드, 허전한 무
'오늘 콘셉트는 이거야'…
'노출은 적당하게'…정연
'애교 살 부자'…소연,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