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티셔츠 뚫고 나올 듯한 볼륨감 '헉

'딱 손바닥 크기'…이미주, 파격 사복패

오인혜 "베드신 아니라 폭행신이라고!…빨간 드레스는 팩트기라도 하지" 언론 보도에 불편 심경

19-05-22 10:16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오인혜가 베드신 관련 기사에 불쾌함을 토로했다.



오인혜는 22일 인스타그램에 한 언론사 기사 제목을 캡처해 올렸다.



해당 기사는 "영화 '설계' 오인혜, 베드신 촬영 고통 토로…'신은경 선배가 청심환 주더라'"는 제목이다. 영화 '설계'가 화제가 되자 과거 에피소드를 기사화 한 것이다.



하지만 오인혜는 해당 기사에 대해 "폭행 당하는 신에서 청심환 주셨다고, 아니라고, 신은경 선배님이 착각하셨다고 정정기사 냈잖아요"라고 사실과 다르다고 항변했다.



그러면서 "5년 째 케이블에서 '설계' 영화만 방영되면 똑같은 헤드라인. 지겹다"며 "빨간드레스 기사보다 더 지겨움. 빨간드레스는 팩트기라도 하지ㅋㅋㅋㅋ"라고 불편한 심경을 감추지 않았다.



영화 '설계'는 2014년 개봉된 영화로 배우 신은경, 오인혜가 주연이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오인혜 인스타그램]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이준기의 특급 팬서비스…'이러니 반할 수 밖에'
▷ 김연아의 화려한 복귀무대의 아쉬웠던 2가지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마이데일리 TOP NEWS

이혜정, 시母 차별에 사이다 복수 일화

'근육으로 꽉 찼어'…치어리더, 빈틈없는 각선미

마이데일리 HOT NEWS
1. 홍상수 이혼불가, 닮은꼴 SK 최태원 회장은?
2. '출산설' 조수애 전 아나운서 근황
3. 김동준 "제국의 아이들 회식, 한 끼에 1400만원
4. 심진화, 김원효 1억있단 말에 결혼 결심
5. 'YG 떠난' 남태현 "난 마약 안 해" 대놓고
마이데일리 PHOTO
'걸그룹도 울고 갈 듯'…이나경
'행복해서 그래요'…신아영, 포
'스타일이 얌전해졌
안신애, 파워 넘치
프리선언 후 자유로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