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 민희, 야외 수영장서 인생샷

중학생에게도 선 넘은 김민아, 논란 커지자…

KBO 박기택 심판위원, 2000경기 출장 ‘-1’

19-05-22 09:51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KBO 박기택 심판위원이 개인 통산 2,000경기 출장 달성을 눈 앞에 두고 있다.

박기택 심판위원이 통산 1,999경기를 소화, 대기록까지 단 1경기 남겨두고 있따. 역대 KBO리그에서 2,000경기에 출장한 심판위원은 1999년 이규석 심판위원을 시작으로 지난해 이영재 심판위원까지 총 10명으로 박기택 심판위원이 달성하게 된다면 11번째가 된다.

1999년 9월 1일 대구구장에서 펼쳐진 LG-삼성에서 3루심으로 KBO리그 1군 경기에 첫 출장한 박기택 심판위원은 2009년 6월 13일 무등 한화-KIA에서 1,000경기, 2014년 9월 5일 잠실 두산-LG에서 1,500경기 출장을 달성한 바 있다.

박기택 심판위원은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를 통해 대기록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KBO는 박기택 심판위원이 2,000경기 출장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박기택 심판위원. 사진 = 마이데일리DB]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비로소 보답받은 '백종원의 진정성'
▷ K패션몰 HAN컬렉션 2020 GRAND OPENING
마이데일리 TOP NEWS

2000:1 뚫은 임수향, 합격 비결이…

핑크 의상 입은 유현주…'러블리 매력까지 다 가졌네'

마이데일리 HOT NEWS
1. 2000:1 뚫은 임수향, 합격 비결이…헉!
2. 러블리 의상 입은 유현주 몸매…다 가졌네
3. 중학생에게도 선 넘은 김민아, 논란 커지자…
4. 여가수, 야외 수영장에 벌러덩…'아찔'
5. 이하늬, 윤계상과 결별 후 첫 근황 "고마워"
마이데일리 PHOTO
'금발이 매력적'…치어리더 김도희, 수
'쉽지 않네요'…유현주, 신중한 표정으로
'하늘에서 내려왔나'…손
차은우, 손보다 작은 얼
'표정까지 애절하게'…신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