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윤하, 뜨거웠던 연말 콘서트…손흥민 선수도 열광

13-12-30 09:49

[마이데일리 = 전원 기자] 가수 윤하가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고 팬들과 함께 행복한 연말을 보냈다.

지난 27일과 28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연말 단독 콘서트 '스물여섯 그리고'를 연 윤하는 콘서트장을 꽉 메운 팬들의 뜨거운 환호속에 성공적으로 공연을 마무리 했다.

윤하는 겨울 스페셜 미니앨범 ‘Subsonic’을 부르며 공연의 포문을 활짝 열었다. 이어 직접 연주하는 피아노 반주에 맞춰 신곡 ‘시간을 믿었어’와 ‘없어’를 연이어 선보이며 연말 콘서트의 따뜻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또 ‘우리가 헤어진 진짜 이유’, ‘오늘 헤어졌어요’, ‘기다리다’, ‘오늘 서울은 하루종일 맑음’ 등 기존 히트곡들을 차례로 선사하며 공연장의 분위기를 한층 무르익게 만든 윤하는 이번 콘서트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들을 진행, 팬들과 한층 더 가까워지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먼저 사전 오디션을 통해 선정된 팬과 함께 꾸미는 ‘Voice with Younha’ 코너로 아름다운 하모니의 듀엣 무대를 선사한 윤하는 공연전에 관객들로부터 전해 받은 사연을 무대에서 직접 소개하고 인터뷰하는‘윤하의 대나무 숲’ 코너도 마련, 팬들과 함께 얘기를 주고 받으며 직접 교감을 나눴다.


특히 열흘후 군입대를 앞두고 있는 한 남성팬의 사연을 소개한 뒤 ‘군대에 잘 다녀오라’는 말과 함께 뜨거운 포옹을 제안하기도 해 공연장을 찾은 많은 남성 팬들을 열광케 했다.

이날 객석에는 평소 윤하의 열혈팬으로 소문난 홍정호 선수를 비롯해 손흥민, 김영권, 김신욱, 네명의 국가대표 축구 선수가 함께해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

콘서트 장을 찾아준 관객들에게 윤하는 “수 많은 연말 공연 가운데 윤하의 콘서트를 선택해서 찾아주신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살면서 힘든 순간이 찾아올 때도 있지만 언제나 저를 응원해주고 사랑해주는 팬 여러분이 있어서 힘이 난다”라는 말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가수 윤하. 사진 = 위얼라이브]
전원 기자 wonwon@mydaily.co.kr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바람과 함께 사라진 존 웨인
▷ K패션몰 HAN컬렉션 2020 GRAND OPENING
마이데일리 TOP NEWS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치어리더, 걸그룹도 울고 갈 청순美 '시선 강탈'

마이데일리 HOT NEWS
1.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2.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3. 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4. 진성, 유재석에 "성의 표시라도 해주길"
5. 이영표 "최근 안정환 '미쳤나' 생각" 왜
마이데일리 PHOTO
연기 몰입한 주민진…'우수에 찬 눈빛'
K리그 사회 공헌 '드림어시스트', 멘
위클리, 일주일 내내 보
'내가 아는 여자친구 맞아
타구 맞은 임찬규, 절뚝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 TOP

Copyright (C) 2015 Mydaily All rights reserved.